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속보] 신규 확진 658명, 전일비15명↓ 3일째 600명대…지역발생 630명

기사승인 2021.04.17  09:30:40

공유
default_news_ad2
16일 오전 서울 중구 봉래동 서울역 광장에 마련된 중구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체검사 순서를 기다리고 있다. 2021.4.16./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7일 0시 기준 658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전날 대비 15명 줄었으나 사흘째 600명 중후반대를 기록해 우려 수위가 높다.

지역발생 사례는 630명, 해외유입 사례는 28명이다. 수도권 지역발생 확진자는 440명(서울 213 경기 204, 인천 23)으로 전국 지역발생 확진자의 69.8%를 차지했다.

1주간 평균 확진자는 621.1명을 기록해 전날 625.7명 대비 4.6명 감소했다. 6일째 600명대를 유지해 4차 유행 초입에 들어섰다는 평가다. 사회적 거리두기 기준으로는 38일째 2.5단계(1주간 지역발생 일평균 400~500명 이상) 수준에 부합한 상태다.

신규 확진자 발생 추이는 0시 기준 지난 4월4일부터 4월17일까지(2주간) '543→473→477→668→700→671→677→614→587→542→731→698→673→658명'이다.

해외유입 사례를 제외한 지역발생 확진자 추이는 같은 기간 '514→449→459→653→674→644→662→594→560→528→714→670→652→630명'을 기록했다.

(서울=뉴스1) 이형진 기자 hjin@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