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제주 신혼여행객 1명 확진…배우자도 시설 격리

기사승인 2021.04.17  14:44:02

공유
default_news_ad2
17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658명 증가한 11만3444명으로 나타났다. 신규 확진자 658명(해외유입 28명 포함)의 신고 지역은 서울 213명(해외 4명), 경기 204명(해외 5명), 경남 36명(해외 2명), 부산 33명(해외 2명), 경북 28명(해외 1명), 인천 23명, 전북 15명(해외 1명), 강원 11명(해외 1명), 충북 11명(해외 1명), 대구 10명(해외 2명), 울산 25명(해외 1명), 충남 6명(해외 1명), 전남 6명, 대전 4명, 광주 4명, 제주 1명, 검역 과정 7명이다. © News1 이지원 디자이너
제주 신혼여행객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7일 제주도에 따르면 전날 제주에서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은 1183명 가운데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제주 신혼여행객인 A씨가 유일하다.

제주 672번 확진자인 A씨는 지난 11일 서울에서 결혼식을 올린 뒤 이튿날인 12일 오후 신혼여행차 배우자 B씨와 함께 입도했다.

A씨는 5일 간의 신혼여행을 마치고 16일 출도할 예정이었으나 16일 새벽부터 발열과 기침 증상이 나타나자 당일 오전 9시쯤 제주한라병원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았다. 이후 A씨는 당일 오후 6시40분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 A씨는 발열 증상을 보이고 있으며, 제주의료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돼 격리 치료를 받고 있는 상태다.

배우자 B씨 역시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아 현재 제주의 한 시설에서 격리하며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제주도는 이들의 진술과 신용카드 사용 내역,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통해 상세 동선이 확인되는 대로 방역 소독과 접촉자 분리 등의 조치를 취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이날 오전 11시 기준 제주에서 격리 중인 코로나19 확진자는 38명, 코로나19 확진자 접촉자는 282명, 해외 입국자는 238명이다.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mro1225@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