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제주 호우·강풍·풍랑 예비특보…돌풍에 최대 250㎜ 이상 폭우

기사승인 2021.05.03  17:01:21

공유
default_news_ad2
4일 밤 우리나라 주변 기압계 모식도.(제주지방기상청 제공)2021.5.3/뉴스1© News1
4일 오후부터 5일 새벽까지 제주에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여 안전사고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3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현재 제주도 산지와 남·동부에는 호우 예비특보(4일 낮)가 내려진 상태다.

제주도 전역에는 강풍예비특보, 제주도전해상에는 풍랑예비특보가 발효됐다.

기상청은 저기압에 동반된 구름대가 유입하면서 산지와 남·동부를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쏟아지겠다고 예보했다.

4일 오후부터 5일 새벽까지 예상 강수량은 30~80㎜, 산지와 남·동부 등 많은 곳은 150~250㎜ 이상이다.

다만 북부해안지역의 경우 시간당 10~40㎜의 비가 내리면서 남쪽과 북쪽의 강수량 편차가 매우 클 전망이다.

또 4일 낮부터 5일 오전까지 바람이 초속 10~16m로 강하게 불 것으로 예보됐다.

특히 4일 밤에는 순간적으로 초속 20m 이상의 돌풍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아 어린이날 야외행사, 선별진료소, 비닐하우스 등의 시설물 점검에도 각별한 대피가 필요하다.

기상청은 바다의 날씨 역시 바람이 초속 10~18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최대 5m까지 높게 일 것으로 전망했다.

기상청은 "짧은 시간 동안 많은 비가 집중되며 저지대에서는 침수가 예상되고, 계곡이나 하천에도 물이 갑자기 불어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며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도 있어 해양안전 사고에도 각별히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제주=뉴스1) 오현지 기자 ohoh@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