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12월 제주도 '스타벅스' 전 매장서 일회용컵 사라진다

기사승인 2021.10.22  09:39:31

공유
default_news_ad2
스타벅스가 올해 말까지 제주 지역 전 매장을 일회용컵 없는 매장으로 전환해 운영한다.(스타벅스커피코리아 제공)© 뉴스1
올해 안에 제주 지역 모든 스타벅스 매장에서 모든 일회용컵이 사라진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올해 12월까지 제주지역 스타벅스 매장 23곳에 다회용 컵을 도입한다고 22일 밝혔다.

현재 스타벅스는 제주서해안로DT점·제주애월DT점·제주칠성점·제주협재점 4개 매장에서 일회용 컵 없는 매장을 시범 운영하고 있다. 매장용 머그잔이나 개인 다회용 컵 사용 외에 고객이 요청할 경우 보증금 1000원을 받고 다회용 컵에 음료를 제공하고 있다.

앞서 지난 3개월간 4개 매장에서 다회용 컵을 사용해 절감한 일회용 컵은 약 20만개다. 제주도 내 전 매장으로 다회용 컵 사용을 확대하면 연간 500만개 이상 일회용 컵 감축 효과가 예상된다.

사용을 완료한 다회용 컵은 스타벅스 시범 운영 매장이나 제주공항에서 반납 후 보증금을 환불받는 방식이다. 스타벅스는 올해 연말까지 제주도 스타벅스 23곳 전 매장에 반납기를 설치하고 11월 중에 제주공항에 1대를 더 추가할 예정이다. GS칼텍스 주유소와 SK렌터카에도 각각 다회용 컵 반납기 2대와 1대를 추가 설치한다.

스타벅스 제주서해안로DT점에서 고객이 리유저블컵 반납 전 세척하는 모습. 2021.07.06/ 뉴스1 © 뉴스1 이비슬 기자
보증금은 스타벅스 카드 잔액이나 해피해빗 애플리케이션 내 포인트 또는 현금으로 반환받을 수 있다. 회수한 다회용 컵은 세척 전문 기관에서 외관 상태를 확인한 뒤 애벌세척과 소독·고압 자동세척·물기제거 및 자연건조·UV살균건조 단계를 거쳐 재사용한다. 세척 후 포장 완료 제품은 샘플 표면 오염도를 측정해 최종 오염 여부도 점검할 예정이다. 수명이 다한 다회용 컵은 단순 폐기가 아닌 다른 형태 제품 원재료로 활용하기로 했다.

스타벅스는 연내 제주 전 매장 100% 확대 도입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다회용 컵 매장 운영 지역을 확대해 나가며, 2025년까지 전국 매장으로의 확대를 통해 전 매장에서 일회용 컵 사용을 중단한다는 목표다.

앞서 지난 4월 스타벅스는 오는 2025년까지 전국 스타벅스 매장에 다회용 컵을 도입하고 일회용 컵 사용률을 0%로 만들겠다고 발표했다. 6월에는 환경부·제주특별자치도·한국공항공사·SK텔레콤·CJ대한통운·행복커넥트 포함 7개 민관 기관이 업무 협약을 맺고 7월부터 제주지역 4개 매장에서 다회용 컵 시범 사업을 진행했다.

하익성 스타벅스 기획담당은 "제주 권역 전체 매장 확대 도입까지 남은 기간 동안 다양한 캠페인과 안내 등을 통해 고객 인지도를 더욱 높이고 일회용 컵 사용량을 줄일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꾸준히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스타벅스 리유저블 컵 반납기(스타벅스커피코리아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이비슬 기자 b3@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